• 최종편집 2024-06-14(금)
 
  • - ‘케이블 & 솔루션의 현재와 미래’ 컨셉으로 네 가지 테마 공간 운영
  • - 해저케이블, 525kV 전압형 HVDC 케이블 등 차세대 전략 제품 대거 전시
  • - 송종민 부회장, 전시회 개막 행사에 참석하고 고객과도 소통
[크기변환]사진 1. 대한전선 송종민 부회장(우측에서 두 번째)이 전시회를 둘러보고 있다.jpg
대한전선 송종민 부회장(우측에서 두 번째)이 전시회를 둘러보고 있다

 대한전선이 전력 분야 전시회에서 우수한 기술력과 경쟁력을 선보였다.

대한전선(대표이사 송종민)10 18일부터 20일까지 3일간 코엑스에서 열리는 ‘2023 한국전기산업대전 & 한국발전산업전(SIEF & PGK : Seoul International Electric Fair & Power Generation Korea)’에 참가했다고  밝혔다.

이 전시회는 송배전 등 전력 공급에 필요한 기자재와 신재생 에너지 관련 기자재 등을 전시하는 행사로,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전기산업진흥회, 한국전력공사 등이 공동 주관한다. 올해의 주제는 ‘Net-Zero 시대를 여는 에너지 기술, 역대 최대 규모인 600개 부스를 운영했다.

대한전선은 케이블&솔루션의 현재와 미래라는 컨셉 하에 △전력케이블, △해저케이블, △통신케이블 △전력기기 등 네 가지 테마로 부스를 구성해 차세대 전략 제품을 대거 선보였다. 각각의 공간에는 주요 제품을 전시하고, 제품 및 솔루션의 자세한 정보와 성공사례 등을 확인할 수 있는 키오스크를 전면에 배치해 방문객의 이해를 도왔다.

특히, 해저케이블 공간에서는 당진 해저케이블 공장의 건설 현황과 단계별 투자 계획 등을 소개하고  서남해 해상풍력 등 국내외 프로젝트에 공급한 다양한 해저케이블을 전시했다. 도체 단면적 3,000SQ(), 허용 온도 90℃ 조건에서 국내 최초로 국제 공인 인증을 획득한 525kV 전압형 HVDC 케이블과 500kV 전류형 HVDC 케이블도 공개했다. 이외에도 당진공장 배경의 포토박스를 설치하고 연계 이벤트를 진행해 방문객들의 관심을 끌었다.

송종민 부회장은 개막식 등의 공식행사에 참석하고, 마케팅 부문 및 기술연구소의 임직원과 함께 전시장을 둘러보며 고객들과 소통했다. 대한전선은 국내에서 개최되는 전력 및 에너지 분야의 최대 전시회에서 최신 산업 동향을 살피고 국내외 시장 지위를 공고히 하겠다는 전략이다.

대한전선 관계자는 초고압케이블, 해저케이블 등 주력·전략 제품을 선보이고 국내외 고객과의 접점을 확대하기 위해 전시회에 참가했다, “앞으로도 차별화된 마케팅과 영업활동을 전개하여 사업의 기회를 발굴하고 시장을 넓혀 나가겠다고 전했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한전선, ‘SIEF 2023’ 전시회에서 해저케이블 등 전략 제품 선보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