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7(월)
 
베트남전에 출전한 한국팀 선발 일레븐.
[뉴스 큐 투데이] 남자 U-19 대표팀이 베트남을 이겼다.

이창원 감독이 이끄는 U-19 대표팀은 8일 오후 중국 웨이난 스포츠센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베트남과의 중국축구협회(CFA) U-19 국제친선대회 2차전에서 전반 25분 나온 진준서(인천대)의 결승골에 힘입어 1-0으로 이겼다. 진준서는 손승민(대구FC)이 상대 진영 오른쪽에서 날카로운 왼발 프리킥을 올리자 페널티 에리어 중앙에서 달려들며 헤더로 골문을 열었다. 지난 우즈벡전 페널티킥 골에 이어 진준서는 두 경기 연속골을 기록했다.

1차전에서 우즈벡과 1-1로 비긴 한국은 이로써 1승 1무를 기록했다. 한국은 10일 중국과 최종전을 벌인다.

U-19 대표팀은 이날 4-2-3-1 포메이션으로 나섰다. 골문은 공시현(전북현대)이 지키는 가운데 김현준(중앙대)-심연원(대구FC)-황정구(동명대)-박시영(장안대)이 포백을 이뤘다. 수비형 미드필더는 손승민(대구FC)과 이가람(인천유나이티드)이 맡았으며 2선에는 강민성(수원FC), 황서웅(포항스틸러스), 윤도영(대전하나시티즌)이 포진했다. 최전방에는 진준서(인천대)가 나섰다.

U-19 대표팀은 지난달 이창원 감독이 사령탑으로 부임했으며 이번에 처음 소집돼 공식 대회에 참가하고 있다. 내년에 열리는 AFC U-20 아시안컵과 FIFA U-20 월드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오는 9월에는 U-20 아시안컵 예선이 예정되어 있다.

중국축구협회 U-19 국제친선대회 2차전

대한민국 1-0 베트남

득점 : 진준서(전25, 대한민국)

한국 출전선수 : 공시현(GK), 황서웅(HT 하정우), 진준서(후41 강주혁), 박시영, 이가람(후18 김동민), 강민성(HT 김도윤), 심연원(주장), 김현준, 황정구(후15 함선우), 손승민(후15 정태인), 윤도영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진준서 2경기 연속골' 남자 U-19 대표팀, 베트남에 1-0 승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