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13(토)
 
  • 제32회 충청남도 서예 전람회서 한문서예 작품 출품, 도지사상 영예
충남도립대 김홍진 교수, 한문서예 대상 수상
[뉴스 큐 투데이] 충남도립대학교 김홍진 토지행정학과 교수가 한문 서예에 대한 남다른 실력을 뽐내며 영예의 대상을 수상했다.

충남도립대학교는 김홍진 교수가 제32회 충청남도 서예 전람회에서 한문서예 작품을 출품, 대상(충남도지사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번 전람회는 한국서가협회충남지회가 주최하고 충청남도와 서천군이 후원, 전국에서 수준 높은 작품들이 출품됐다.

김 교수는 이번 전람회에서 조선 후기 문신 홍주세(洪柱世) 선생의 시 ‘춘사(春詞)’를 출품, 기본 서법과 충실한 결구로 예서를 훌륭히 구사했다.

김 교수는 2018년 처음 붓을 잡았다.

서예 입문 2년 만에 우리나라 4대 국전 중 하나인 대한민국서예전람회에서 입상을 수상하는 등 두각을 나타냈다.

이후 서예에 입문, 충남도립대학교 한문서예 강좌에 적극 참여하며 실력을 연마했다.

김홍진 교수는 “부족한 실력이지만 큰 상을 받아 영광이다”라며 “평생교육 강좌를 통해 자기계발과 실력향상에 많은 도움을 받았다”고 말했다.

실제 이번 전람회에서 충남도립대학교 한글 및 한문서예 강좌를 듣는 17명의 도민이 수상자로 이름을 올렸다.

한국서가협회는 오는 24일 서천 문예의 전당에서 시상식을 열고 김 교수를 비롯한 수상자에게 상을 전달할 예정이다.

이후 30일까지 입상작을 소강당과 서천문화원 전시장에 전시하며, 9월 21일부터 27일까지 청양 문화예술회관에서 순회전을 열 계획이다.

이종순 평생교육원장은 “평생교육의 큰 의미는 자신의 전문분야에 머물지 않고 잠재된 새로운 나를 찾는 것”이라며 “평생교육원이 삶의 나침판이 될 수 있도록 역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충남도립대 김홍진 교수, 한문서예 대상 수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