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13(토)
 
  • 침수된 가옥에서 대피한 서춘자씨 이용록 군수에게 게이트웨이 설치 감사
서춘자씨 이용록 군수에게 게이트웨이 설치 감사
[뉴스 큐 투데이] 홍성군에 따르면 지난 7일부터 10일까지 330mm라는 기록적인 폭우로 농경지 침수 등 피해가 발생한 가운데 안전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설치한 게이트웨이가 인명피해를 예방한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오전 7시부터 폭우피해 현장을 차례로 방문한 이용록 홍성군수는 침수피해가 큰 삽교천 지류를 찾아 농민들과 피해복구대책을 논의한 후 군내 유일하게 침수 피해를 겪은 홍동면 판교마을을 찾아 서춘자 어르신을 위로하는 시간을 갖고있던 가운데 홍성군에서 설치한 게이트웨이가 큰 도움을 줬다는 내용을 전해 듣고 사용법과 대처법 등에 대한 대주민 홍보 강화를 주문했다.

홍동면 신기리 반교마을 서춘자(75세,여) 어르신은 103mm라는 기록적인 강우량을 기록한 10일 새벽 2시 20분 집 뒤편에 위치한 대나무 밭에 모인 빗물이 침실을 덮치면서 게이트웨이를 통해 119에 신고하여 소방서의 도움으로 마을회관에 거처를 옮길 수 있었다.

어르신은 새벽 빗소리에 잠을 청하지 못하고 있던 중 갑자기 불어난 빗물이 침실 바닥으로 차오르자 독거노인 등 안전사각지대 가구에 설치한 게이트웨이를 통해 119에 신고해 빠르게 출동한 홍성소방서의 도움으로 안전하게 대피했다.

게이트웨이는 응급상황 시 소방서와 자녀에게 전달이 가능한 장비로 소방서와 자동으로 연결되는 응급호출기, 화재감지 시 소방서와 자동으로 연결하는 화재감지기, 움직임을 파악하는 활동량 감지기, 외출 재실을 판단하는 출입감지기 등을 포함하는 응급안전 안심서비스이다.

이용록 홍성군수는 “화재, 응급사고 등이 발생했을 때 안전사각지대에 놓인 독거노인과 장애인, 조손가구 3,036세대에 설치된 게이트웨이의 효과를 이번 폭우로 직접 체험한 만큼 앞으로도 지역주민 모두의 안전을 위한 시스템을 발굴하고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홍성군, ‘게이트웨이’ 기록적 폭우 속 인명피해 예방했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