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4(금)
 
  • 부여군, ‘28년까지 은산·복덕지구 상습 침수구간 정비해 주민들 안전 지킨다
부여군청
[뉴스 큐 투데이] 부여군이 행정안전부에서 주관하는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에 은산, 복덕지구가 선정돼 은산지구 222억원 복덕지구 138억원 등 국도비 총 360억원을 확보했다고 23일 밝혔다.

그동안 은산면 은산천 일원과 외산면 복덕천 일원은 수위상승에 따른 내수배제 불량으로 내수침수 위험성이 증가하고 반복적인 피해가 발생해 왔던 곳이다. 특히 지난 22년 8월과 올해 7월의 집중호우로 이 일대는 상가, 농경지, 주택 등 침수되며 경제적인 피해를 입는 등 주민들의 불편이 컸다.

군은 2024년부터 2028년까지 5년간 총사업비 480억원(국비 50%, 지방비 50%)을 투입해 하천 정비, 배수펌프 설치 등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을 통해 은산면, 외산면의 상습적인 침수구역을 해소하는 데 크게 기여하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군 관계자는 “공무원들의 적극적인 노력과 지역주민들의 관심으로 은산지구와 복덕지구가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대상지로 선정될 수 있었다”며 “차질없이 사업을 추진해 재난 예방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부여군, 은산·복덕지구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360억원 확보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